조직속에서 일한다는것

조직에 속하여 일한다는것은 혼자 일하는것과 너무 많이 다른것 같다.

가끔은 알면서도 모르는척 해야 하고, 모르면서도 아는척 해야 하고..

무엇보다 문제가 뻔히 보이고 해결책이 확실하지만 내일이 아니기에 가만히 있어야 한다는것이 답답하다. 어찌보면 자신이 나서야 처리될수 있다는 오만일수도 있겠지만 현재 회사의 업무를 보면 아쉬움이 많이 남는다. 모두가 바쁘고 업무 처리를 위해 힘들어 하는것 같은데.... 무언가 속시원히 흘러가지 않는 정체된듯한 느낌.....

댓글

날으는 스컹크님의 메시지…
개공감 ㅠㅠ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ubuntu에서 samba로 파일 공유하기

화이트해커를 위한 암호와 해킹

Shell Program(1) 변수, 상수